K-TECH
  • K-TECH

젊음과 전문성으로 세계를 선도하는 기업

news

케이테크, UAE 기업 카라칼과 MOA체결

보도자료 2023.04.19

UAE 동행 중기·벤처인 만난 尹 "도전과 패기 지지하고 응원"

보도자료 2023.04.19

uae 순방 성과 중소기업인과의 대화 참석하는 윤대통령

보도자료 2023.04.19

uae 순방 성과 중소기업인과의 대화 참석하는 윤대통령

보도자료 2023.04.19

uae 순방 성과 중소기업인과의 대화 참석하는 윤대통령

보도자료 2023.04.19

uae 순방 성과 중소기업인과의 대화 참석하는 윤대통령

보도자료 2023.04.19

진주시, 방산·항공 1천억 규모 투자 확정… 450명 일자리 창출

페이지 정보

최고관리자  23-08-01 

본문

[천지일보 진주=최혜인 기자] 경남 진주시에서 주요 산업단지를 대상으로 대규모 투자가 이어지고 있다.

진주시는 30일 부산시 그랜드 모먼트 유스호스텔에서 케이테크㈜, ㈜스템과 대규모 투자협약(MOU)을 맺었다고 밝혔다. 지난달 1000억원의 규모의 대규모 기업유치에 이어서다.

이날 협약을 맺은 케이테크와 스템은 각각 진주 정촌일반산단과 뿌리일반산단에 총 950억원을 투자하고 440명의 신규 인력을 채용하게 된다.

시에 따르면 케이테크는 지난 1월 대통령 아랍에미리트(UAE) 국빈 방문 시 경제사절단에 참여한 유망 방산기업이다. UAE 현지에서 국영 군수 기업인 카라칼(CARACAL)과 총기류 제조·수출 사업 계약을 맺은 바 있다. 카라칼사와 계약 이행을 위해 이번 투자협약을 시작으로 정촌산단 내 800억원을 투자하고 400명을 채용할 예정이다.

또 스템은 한국항공우주산업㈜의 초음속 고등훈련기(T50), 차세대 한국형 전투기(KF21), 소형무장헬기(LAH), 수리온헬기(KUH) 등 항공기 기체 구조물 제조 관련 핵심 항공기업이다. 뿌리산단 내 150억원을 투자하고 40명을 채용할 예정이다.

조규일 진주시장은 “최근 KAI의 KF21 시제기 개발 및 FA-50 경공격기 수출 확대 등 K-방산이 세계적으로 인정받고 있는 가운데, 유망 방산 기업이 우리 지역에 투자를 해준 것에 큰 의미가 있다”며 “성공적인 투자가 되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방산 기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지난 4월 진주지역 방산 관련 33개 업체를 중심으로 ‘진주 방위산업 기업협의회’를 출범한 바 있다. 이에 산학연관 네트워킹 구축과 사업 발굴 등으로 기업의 관심과 투자가 지속 확대될 것으로 시는 내다봤다.

https://www.newscj.com/news/articleView.html?idxno=3032148
자산 4.png (151.7K) 21회 다운로드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